1. 토토 노하우
  2. 말소 無 야수 2명 KIA 좌초 볼 수 있는 엔트리 변동

말소 無 야수 2명 KIA 좌초 볼 수 있는 엔트리 변동

  • 토토 노하우
  • >
  • 말소 無 야수 2명 KIA 좌초 볼 수 있는 엔트리 변동 상세 정보

말소 無 야수 2명 KIA 좌초 볼 수 있는 엔트리 변동 

 

KIA는 28일 인천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릴 2018 신한은행 MY CAR KBO 리그 SK 와이번스와 경기에 앞서 엔트리에 변화를 줬다. 말소 선수 가운데 눈에 띄는 선수는 김민식과 이명기. 지난 시즌 SK 와이번스에서 트레이드로 KIA에 왔고 외야와 포수 한 자리씩을 맡으며 KIA 통합 우승 주역으로 우뚝 섰다. 그러나 올 시즌 최근 부진으로 엔트리에서 빠졌다.

 

"엔트리에서 빠진 것 자체가…"라며 두 선수 말소에 대해 뚜렷한 말을 하지 않은 김기태 감독은 "잘 준비해서 오길 바란다"고 말했다.

 

지난 시즌 KIA를 돌아보면 주축 타자들 엔트리 변동이 크게 없었다. 경기 때 주축 야수진은 체력 안배 이유가 아니면 늘 '베스트9'이 나섰다. 지난해 주전 9명을 구성하면 이명기(우익수)-김주찬(1루수)-로저 버나디나(중견수)-최형우(좌익수)-나지완(지명타자)-안치홍(2루수)-이범호(3루수)-김민식(포수)-김선빈(유격수)이었다.

 

부진한 불펜 투수진과 백업 선수들 변화 정도가 대부분 엔트리 조정이었다. 그러나 올 시즌 대부분 핵심 야수들이 부상과 부진으로 말소를 경험했다. 안치홍 이범호 버나디나 김선빈은 부상 말소 경험이 있다. 김선빈은 아직 1군에 오지 못하고 있다. 이명기 김민식 나지완은 부진으로 퓨처스리그에 가거나 다녀왔다.

 

주축 선수들 의존도가 높은 KIA에 고른(?) 주전 선수들 이탈은 팀 경기력을 흔들었다. 젊은 백업 선수들이 빈자리를 메우기 위해 애썼으나 쉽지는 않았다. 28일 이명기 김민식 말소로 최형우 김주찬을 제외하고 지난 시즌 주축은 모두 자리를 비우거나 비웠던 상황이 됐다.

 

지난 주말 넥센과 경기 때 김기태 감독은 "현실을 직시해야 한다"고 말했다. KIA의 현실은 36승 38패로 승률 0.486로 1위 두산 베어스와 14.5경기 차. 현실적으로 뒤집기는 쉬워 보이지 않는다. 반 시즌에 걸친 주축 야수진 부상과 부진. KIA를 5위로 끌어내리는데 한몫했다고 볼 수 있다.